최종편집 : 2021-04-16 15:23 (금)
이지놈,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초정밀 분석 플랫폼 ‘이지미러’ 세계 최초 개발... 특허 출원 완료
이지놈,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초정밀 분석 플랫폼 ‘이지미러’ 세계 최초 개발... 특허 출원 완료
  • 이은별 기자
  • 승인 2021.03.31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미러(EG Mirror) 플랫폼 홈페이지
이지미러(EG Mirror) 플랫폼 홈페이지

마이크오바이옴 전문기업 ㈜이지놈(대표 조서애)은 장내 마이크로바이옴(gut microbiome)을 더욱 자세하고 정확하게 분석할 수 있는 마이크로바이옴 초정밀 분석 상업 플랫폼 ‘이지미러(EG Mirror)’를 세계 최초로 개발하고, 지난 3월 18일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31일 밝혔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장내 마이크로바이옴은 신체 건강과 밀접한 관련이 있으며 80% 이상의 질병에 영향을 끼친다고 알려져 있다. 이에 따라 장 건강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커지면서 수많은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이 출시되고 있고 장 건강에 도움이 되는 다양한 생활 습관들이 소개되고 있다.

하지만 이처럼 장을 가꾸기에 앞서 가장 중요한 것은 자신의 현재 장내 마이크로바이옴을 정확하게 파악하는 것이다.

현재 상업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장내 마이크로바이옴 검사 기술은 미생물 분류 기준 상 속(屬, genus) 수준의 검사가 가능하다. 그러나 사람의 건강과 장내 미생물의 연관성을 살펴보는데 있어 속 수준의 검사는 충분한 정보를 주지 못하기 때문에 종(種, species) 수준의 검사가 필요하다.

예로 흔히 젖산균으로 알려져 있는 락토바실러스속(Lactobacillus) 에는 30종 이상의 종이 존재하지만 속 수준의 검사로는 한 종류로 뭉뚱그려진다.

이에 ㈜이지놈은 장내 마이크로바이옴을 종 수준에서 분석하는 초정밀 상업 플랫폼 ‘이지미러’를 세계 최초로 개발 완료하고 특허를 출원했다.

이지미러 플랫폼은 3세대 시퀀싱(3rd generation sequencing)을 사용해 마이크로바이옴 분석에 필요한 참조 데이터베이스와 파이프라인으로 이루어져 있다.

이번 플랫폼 개발로 사람의 건강과 장내 미생물의 연관성을 보다 정밀하게 밝혀 마이크로바이옴 신약 개발에 한 단계 더 다가갈 수 있는 중요한 핵심 데이터가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마이크로바이옴 전문가인 분당 서울대학교병원 이동호 교수는 이지미러 플랫폼의 개발로 “자폐증, 당뇨병, 비만, 치매 등 다양한 질환과 관련된 장내 미생물 상(相)을 더욱더 정밀하게 밝힐 수 있을 것”이라며, “최근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마이크로바이옴 신약 연구 또한 가속화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유산균 제품의 전문가 서울대학교 국제농업기술대학원 허철성 교수는 “이지미러로 건강한 사람의 장내 미생물을 고해상도로 확인한다면 인체 유래의 새로운 프로바이오틱스 후보 물질 발굴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지놈은 “지속적으로 더 정밀한 장내 미생물 분석 플랫폼을 위한 연구를 추진할 것”이라며 “최종적으로 고해상도 한국인 장내 미생물 지도를 만들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지놈은 이 플랫폼을 이용하여 세계 최초로 3세대 염기서열 분석 방식을 활용한 종 수준의 마이크로바이옴 분석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하고 있다.

이은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드론경제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동로 72, 10층 1003호(망월동, 에스비비즈타워)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31-792-021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droneeconomy.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