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4 14:47 (목)
SKT, '월드IT쇼 2022'에서 AI · 메타버스 · UAM 기술 선보인다
SKT, '월드IT쇼 2022'에서 AI · 메타버스 · UAM 기술 선보인다
  • 이은별 기자
  • 승인 2022.04.19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IS2022 SKT 전시관 콘셉트, 제공 : SKT
WIS2022 SKT 전시관 콘셉트, 제공 : SKT

SK텔레콤이 4월 20일부터 3일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월드IT쇼 2022(WIS 2022)에 870㎡ 규모의 전시관을 마련하고 아이버스(AI-verse) · 커넥티드 인텔리전스(Connected Intelligence)의 기반이 될 AI · 메타버스 · UAM 기술을 선보인다. 구독 서비스 T우주를 비롯해 친환경 및 배리어프리(Barrier-free) 아이템도 만나볼 수 있다.

전시 주제는 ‘Borderless World, Hyper Experience’다. SKT는 현실과 가상을 넘나드는 경험을 전달하고, 풍성한 체험 및 이벤트를 더해 MWC22 이상의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UAM – 메타버스로 이어지는 초현실 경험

SKT는 MWC22에 이어 WIS 2022에서도 체험 장치들을 설치하고, 현실과 가상을 융합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부스에 들어서면 4D 메타버스 시뮬레이터가 관람객을 맞는다. 관람객은 ‘UAM(도심항공교통) 콘셉트의 시뮬레이터’를 타고 가상 세계에 진입, SKT 메타버스 및 AI 기술 · ESG 아이템 · 구독 서비스 등을 차례로 접하게 된다.

시뮬레이터 탑승에 앞서 UAM 전시물도 관람할 수 있다. SKT는 UAM Team Korea(K-UAM) 원년 멤버로 항공교통 통신 네트워크 구축에 힘쓰고 있다. 티맵모빌리티와 함께 연계 교통 플랫폼 또한 개발 중이다. UAM과 지상 교통이 연계된 모습은 모의 영상으로 확인 가능하다.

UAM 체험을 마친 관람객은 메타버스 존에 도착한다. 이곳에는 SKT의 메타버스 기술과 서비스가 전시돼 있다. 눈여겨볼 아이템은 실감형 메타버스 서비스 ‘이프랜드 HMD(ifland HMD)’다. SKT는 기존 스마트폰 기반의 이프랜드를 HMD 버전으로 개발해 몰입도를 더욱 높였다. 전시관에서는 HMD를 착용하고, 아티스트 제이미의 케이팝(K-POP) 콘서트를 실감 나게 즐길 수 있다.

‘이프랜드(ifland) 갤러리’에서는 전시회가 열린다. SKT는 지난해 11월 이프랜드 내 예술 작품을 전시할 수 있도록 갤러리 랜드를 개설한 바 있다. WIS 2022에서는 신인 작가들의 디지털 작품이 갤러리 랜드를 통해 전시된다. 관람객은 ‘도슨트 아바타’에게 작품 설명도 들을 수 있다.

‘점프스튜디오’에서는 이프랜드 HMD 속 ‘가상 제이미’가 어떻게 탄생했는지 밝혀진다. 볼류매트릭(Volumetric) 제작 과정과 함께 아티스트 제이미의 AR 콘텐츠 또한 감상 가능하다.

볼류메트릭은 4K 화질 이상의 카메라 수백 대가 인물의 역동적인 움직임을 캡처하여 360도 입체 영상으로 만드는 기술을 말한다.

4D 메타버스 시뮬레이터 전시 콘셉트
4D 메타버스 시뮬레이터 전시 콘셉트

메타버스 존을 벗어나면 AI 존이 등장한다. 여기서 주목할 아이템은 ‘사피온(SAPEON)’이다. 사피온 X220은 SKT가 2020년 공개한 비메모리 AI 반도체다. GPU 대비 전력 사용량은 80% 낮고, 연산 속도 1.5배 빠르다. 현장에서는 사피온 X220의 성능을 ‘실시간 시연’으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SKT는 CES 2022 · MWC22에서 사피온을 공개하는 등 글로벌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에는 SK스퀘어 · SK하이닉스와 함께 SK ICT 연합을 결성하고, 미국법인 SAPEON Inc.도 설립했다. 내년에는 추론 및 실시간 학습이 가능한 사피온 X330을 내놓으며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AI 존에서는 누구 멀티 에이전트(NUGU Multi-Agent), AI 카메라, 슈퍼노바 앱(Supernova App)도 관람 할 수 있다. ‘누구 멀티 에이전트’는 SKT가 Amazon과 협업해 개발한 AI 에이전트다. 한국어 기반 누구(NUGU) 아리아, 영어 기반 알렉사(Alexa)를 모두 호출할 수 있다. 알렉사를 호출해 영어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AI 카메라 전시에서는 ‘비전 AI’ 데모 영상이 공개된다. 비전 AI는 얼굴, 사물, 동작 인식이 모두 가능한 AI 솔루션이다. 보안, 산업안전 등 다양한 영역에 적용된다.

‘슈퍼노바 앱’은 AI 분석을 통해 저해상도 이미지를 고해상도로 업스케일링 해주는 서비스다. 이번 전시에서는 관람객이 직접 우리나라 국가유산 사진을 업스케일링하고 인화해 갈 수 있다.

ESG 존에서는 ‘해피해빗 프로젝트’와 ‘설리번플러스’가 관람객을 맞는다. ‘해피해빗’은 해빗에코얼라이언스가 추진하는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량을 줄이기 프로젝트다.

SKT와 사회적기업 오이스터에이블은 비전 AI 기술을 적용한 ‘무인 다회용컵 반납기’를 제작, 다회용컵 사용을 독려 중이다. 다회용컵을 반납기에 넣으면 AI 분석으로 전용 컵만 정확히 인식해 반납을 도와준다. 현장에서는 다회용컵 반납 체험이 진행되며, 반납 시 소정의 경품을 지급한다.

배리어프리 AI ‘설리번플러스[관련 콘텐츠]’도 WIS 2022에서 만나볼 수 있다. 설리번플러스는 누구(NUGU)가 접목된 AI 시각보조 음성안내 서비스다. 앱을 켜고 스마트폰 카메라를 갖다 대면, 이미지를 소리로 묘사해 준다. 누구(NUGU) 음성 명령이 더해져 앱 접근성이 뛰어나다. 관람객은 현장 프로그램을 통해 시각장애인 입장에서 앱을 체험해 볼 수 있다.

‘T우주’ 존에서는 ‘우주로 떠나는 여행’을 콘셉트로 티켓을 발권해 준다. 티켓에는 경품 응모권이 포함됐다. SKT는 추첨을 통해 다양한 선물을 제공할 예정이다.

SK텔레콤 뉴스룸과 연계한 행사도 진행된다. 각 전시 존을 체험하고, 스티커를 모아 ‘프레스키트’를 완성하면 메타코인을 증정한다. 코인은 가차머신에서 상품을 뽑는 데 쓴다. 이벤트 참여를 위한 ‘프레스키트’는 인포데스크 내 QR 코드를 스캔하여 ‘SK텔레콤 뉴스룸 카카오톡 친구를 추가’하면 받을 수 있다.

SKT가 준비한 아이템은 도슨트 투어를 통해 관람할 수도 있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전문가가 양질의 정보를 제공, 관람의 깊이를 더해준다. 도슨트 투어는 현장에서 신청 가능하다.

UAM부터 메타버스 · AI · ESG · 구독 서비스까지 빼곡히 담은 WIS 2022. SKT는 글로벌 무대에서 좋은 반응을 이끌어낸 체험 경험을 국내에 생생하게 전달하고자 이번 전시를 준비했다. 각 기술로 완성된 상품 · 서비스 · 솔루션을 보여줌으로써 ‘SKT2.0’이 탄탄히 갖춰지고 있음을 실감하는 자리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은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드론경제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서로 16 (풍산동, 하우스디스마트밸리) 9층 F939호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31-792-021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droneeconomy.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