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6-23 16:09 (목)
(사)벤처기업협회와 취업포털 올워크, 경단녀 1000명 설문조사... 삼성∙SK∙LG보다 '네카라쿠배' 기업 선호
(사)벤처기업협회와 취업포털 올워크, 경단녀 1000명 설문조사... 삼성∙SK∙LG보다 '네카라쿠배' 기업 선호
  • 임성규 기자
  • 승인 2022.05.10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0세 이상 경력단절 여성 10명 중 4명이 재취업 교육 희망기관으로 네이버·카카오·라인 등 이른바 '네카라쿠배(네이버∙카카오∙라인∙쿠팡∙배달의민족)' 기업을 꼽았다. 30%는 삼성전자·LG·SK 등 기존 대기업을 선택했다.

(사)벤처기업협회와 중장년 전용 취업포털 올워크(대표 김봉갑)는 4월 25일부터 2주간 전국 40세 이상 여성 1000명을 설문한 결과, 응답자의 37.2%가 첨단·4차산업 분야에서 재취업 교육을 받기를 원한다고 답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앞으로 구직을 하는데 유리하고 프리랜서 취업이 가능하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기업의 인지도는 낮지만 성장 가능성이 높고 새로운 트렌드를 추구하는 스타트업을 꼽은 응답도 27%로 높았다.

재취업을 원하는 분야는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분석, SW 개발, 사물인터넷(IOT) 등 IT 관련이 36%로 가장 많았다. 홍보·마케팅 직무에 대한 선호도는 24%였다. 재취업 교육을 받고 싶은 내용 역시, 인터넷쇼핑몰·코딩·전산회계 등이 38.3%로 1위, 사회복지가 27.8%로 2위를 기록했다.

경단녀들이 이전에 종사했던 직종은 사무직 38.1%, 서비스직 21.6%, 생산직 18.6% 순이었다. 정부·공공기관이 주도하고 있는 재취업 교육에 대해선 53.6%가 '불만' 40.2%는 '보통'이라고 답해 현재 교육시스템 개편에 대한 의견이 많았다.

희망 연봉은 200만원~300만원 미만이 53.6%, 100만원~200만원 미만이 24.7%, 300만원 이상이 19.6%로 조사됐다. 원하는 취업유형은 정규직이 53.7%로 압도적으로 많았고 시간제 일자리가 15.5%로 뒤를 이었다.

경력단절이 생긴 이유로는 구조조정 등 인원감축이 25.8%, 자녀출산·육아가 20.6%, 결혼과 건강문제 13.4% 순이었다. 경력단절 여성들의 절반 이상(51.75)은 재취업을 위해 자격증 취득을 준비하고 있고 관련 정보는 대부분 언론매체를 통해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벤처기업협회와 올워크는 설문 조사를 바탕으로 40세 이상 경력단절 여성에게 적합한 교육 커리큘럼과 취업 연계 프로그램 올 하반기 중 선보일 계획이다.

올워크 김봉갑 대표는 "40세 이상 시니어, 특히 중장년 여성들은 우리나라 취업시장에서 소외된 대표적 세대다. 기존 취업포털은 물론 재취업 교육에서 이들에 대한 배려가 부족하다. 변화하는 구인·구직 시장 트렌드에 맞게 재취업 교육을 전면 개편하고 이를 뒷받침하는 정부 지원을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임성규 기자

<임성규 기자> 후원하기

넥스트미디어그룹, 굿데이신문 근무, 씨웍스디자인, 디자인에이크리에이티브 대표 역임

후원계좌 : 새마을금고 9003-2170-8414-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제호 : 드론경제
  • 경기도 하남시 미사강변서로 16 (풍산동, 하우스디스마트밸리) 9층 F939호
  • 등록번호 : 경기 아 52324
  • 등록일 : 2019-01-01
  • 발행인 : (주)뉴스온미디어 이은별
  • 편집인 : 이은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은별
  • 대표전화 : 031-792-0215
  • 팩스 : 02-6918-6353
  • Copyright © http://www.droneeconomy.co.kr.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